// 금융정보
> 고객센터 > 금융정보
빠른상담신청
이름
연락처
물건
대출금액 만원
금융정보

짠테크족도 부자되는 '통장관리 방법' 5가지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   작성일2018-01-05 /   조회63회

본문

1. 새는 돈 지키는 통장관리
대부분 내가 얼마를 벌고 있는지는 잘 알아요. 그런데 그게 다에요. 수입이 들어오는지 안 들어오는지는 눈에 불을 켜면서 정작 그 돈이 어떻게 쓰이는지는 관심 없는 경우가 많은데요. 그 결과는 뻔해요.
이번달 수입은 나도 모르는 사이에 슬금슬금 없어지고, 다시 수입이 들어오는 날만 하염없이 기다릴 수밖에 없어요.
돈은 새나가려는 특징이 있어서 꽉 붙들어두지 않으면 나도 모르게 사라져버려요. 통장관리가 필요한 이유에요.
통장관리는 '급여통장''지출통장''투자통장''예비통장''여행통장'등으로 통장 이름을 붙이고 그 목적에 맞게 활용하는 것을 말하는데요.
방법은 간단해요. 그냥 통장을 여러 개 만들면 되요. 그리고 각각의 통장에 이름을 붙여요. 몇 개의 통장으로 쪼개야 하는지 정답이 있는 것은 아니에요. 근데 통장이 너무 많으면 관리가 어려울 수 있으니까. 자기 상황에 맞게 통장 개수를 정하면 되고 '급여통장''지출통장''투자통장''예비통장'은 통장관리를 위한 필수 통장이에요.

2. 필수통장 이해하기
급여통장은 말 그대로 급여나 수입이 들어오는 통장이에요. 고정적인 지출과 저축은 이 급여통장에서 이체되도록 하는 것이 좋아요.
지출통장은 한 달 생활비를 넣어놓는 통장이에요. 매월 일정한 금액만 지출통장에 넣어놓고 그 통장에 있는 돈을 생활비로 쓰면 쓸데없는 지출을 줄일 수 있어요.
투자통장은 목적에 따라 돈을 모으는 통장이에요. 내집장만통장, 노후대비통장, 등록금통장 등 여러 개로 나뉠수 있어요.
예비 통장은 비상금통장이에요. 최소 월평균 지출의 3배 규모의 돈은 바로 찾아서 급한 일에 쓸 수 있도록 모아 놓아요. 지출통장(생활비통장)에서 한달 동안 쓰고 남은 돈은 이 예비통장으로 보내 비상시에 써요.
만약 예비통장에 일정 금액 이상이 모이면 그대로 두지 말고 투자통장으로 이체해서 수익률을 높이는 데 쓰고요.

3. 통장만들기
필요한 통장을 확실히 정했다면 이제 통장을 만들어야 해요. 먼저 급여통장을 살펴보면요. 직장에 다니고 있다면 이미 만들어 놓은 급여통장이 있을 거예요. 하지만 급여가 들어온다고 해서 다 같은 급여통장이 아니에요.
급여통장만의 혜택을 볼 수 있어야 진정한 급여통장이라고 볼 수 있어요.
은행 입장에서는 급여통장을 만든 은행이 앞으로 주거래 은행이 될 확률이 높아 여기에 큰 혜택을 주는 경우가 많아요.
요즘 은행들은 급여통장 유치를 위해 내놓은 상품을 보면 다른 수시 입출금통장보다 훨씬 높은 금리를 주고 있어요. 급여통장이 있다면 다른 금융상품에 가입할 때도 우대금리를 제공받을 수 있어요. 수수료 면제도 무시할 수 없는 급여통장의 혜택이죠. 수입이 들어오는 급여통장은 이체할 일이 잦아요. 이 때 급여통장 수수료 면제 혜택을 받으면 수수료 걱정 없이 마음 놓고 이체 설정을 할 수 있어요.

4. 절세되는 통장 만드는 방법
지출통장, 투자통장, 예비 통장 등을 만들 때는 높은 금리와 더불어 낮은 세금에도 신경 써요. 금리는 갈수록 떨어지고 있지만 이자에 따른 세금은 여전히 15.4%를 내야 하는데요. 한푼이라도 아끼려면 세금우대 저축에 가입하세요. 은행에서 통장을 만들 때 '세금우대통장으로 해달라'고 말 한마디면 되요. 세금유대 저축은 특정 금융상품이 아니라 저축의 일정 금액까지 세금우대 혜택을 주는 일종의 제도에요.
세금우대를 받으면 이자에 붙는 세금을 15.4%에서 9.5%로 줄일 수 있어요. 1년 이상 가입하는 상품이어야  세금우대를 받을 수 있고, 만 20세 이상 개인 거주자라면 누구나 가입할 수 있어요. 은행,증권, 투신,조합, 금고, 신협 등 모든 금융기관이 취급해요. 원금 기준 1인당 1000만원 까지 가입할 수 있고요. 만약 이미 가입되어 있더라도 잔여 한도만큼은 이자 세금을 줄일 수 있어요.
또 비과세 혜택도 눈여겨보세요. 새마을금고, 농협, 수협, 신협 등에서 출자금 통장을 만들면 조합원이 되는데 최대 3000만원까지 세금우대 혜택을 받을 수 있어요.
세금우대 혜택을 우습게 여기면 안되요. 만약 시중 은행에 1년동안 3000만원을 4%의 금리로 예금했다면 이자소득은 101만 5200원인데요. 근데 여기서 세금우대 저축상품일 경우는 7만원을 더 받고 새마을금고, 농협 등의 조합원 세금우대 저축상품이라면 16만 8000원의 이자를 더 받을 수 있어요.
또 통장을 만들 때 금리도 협상할 수 있는데요. 금리를 조금이라도 더 높여줄 것을 요구해보세요.
에누리 없는 장사는 없듯 아무리 신입직원이라고 해도 약간의 우대금리를 줄 수 있는 권한이 있어요. 끈질기게 협상을 하면 보통은 고객 손을 들어줘요..

5. 통장이체하는 방법
통장을 만들었다면 이제 급여통장의 이체 순서를 정해야 해요. 이체 순서는 투자통장, 고정지출, 지출통장 순으로 해요. 한달 벌어 한달 먹고 살다 보면 급여일이 가까워질수록 돈이 부족할 수 있는데요. 이때는 예산 조정이 필요해요.
공과금이나 보험료 등 고정 지출은 건드릴 수 없으니까 그 달의 저축과 소비 중 하나를 줄여야 하는 현실과 마주하게 될 수 밖에 없어요. 보통 이럴 때는 저축을 줄이고 소비를 그대로 유지하는 쪽으로 생각이 기울게 되요. 당장 편한 방법이기 때문이에요.
이런 일을 막으려면 저축액을 제일 먼저 이체해버리면 되요. 이렇게 이체 순서를 정해 놓으면 저절로 형편에 맞게 생활비를 아끼게 되요.
투자통장, 고정지출, 지출통장 순으로 자동이체 된 후 급여통장 잔액이 다음 급여일까지 거의 제로가 되면 성공이에요. 한 번 저축금액, 고정지출, 생활비 등을 자동이체해 놓으면 다음 달부터는 급여통장에 큰 신경을 쓰지 않아도 되요.
마지막으로 월급날 전날에 최종 잔액을 확인해서 남은 돈을 예비통장에 이체하면 그달의 통장관리는 끝!
이렇게 통장을 관리하면 언제든지 고정지출액과 지출액의 변동사항을 한눈에 확인할 수도 있어요.

금융정보 목록

게시물 검색